뉴스
2015년 09월 11일 09시 41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11일 10시 11분 KST

대구 신병훈련장서 수류탄 폭발(업데이트)

연합뉴스

11일 오전 11시 13분께 육군 보병 제50사단 신병훈련장에서 수류탄 투척 훈련 도중 수류탄이 폭발했다.

이 사고로 교관 김모(27) 중사가 크게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낮 12시 53분께 숨졌다.

김 중사와 같이 참호 안에 있던 손모(20) 훈련병은 오른쪽 손목이 절단되는 중상을 입고 경북대병원에서 봉합 수술을 받고 있다.

참호 밖에 있던 박모(27) 중사도 신체 일부에 파편상을 입었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 수사당국은 박 중사 등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