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11일 07시 42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11일 07시 45분 KST

구글도 '안드로이드 페이' 출시

android pay

구글은 10일(현지시간) 미국에서 안드로이드 페이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안드로이드 페이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작동하는 모바일 결제 시스템으로, 작년 10월에 나온 '애플 페이'와 올해 8월 한국에서 서비스가 시작된 '삼성 페이'와 경쟁할 것으로 보인다.

안드로이드 페이를 쓰면 스마트폰을 마치 지갑처럼 사용할 수 있다. 매장에 있는 근거리통신(NFC) 단말기에 소비자가 스마트폰을 대면 카드 정보가 단말기로 전달되면서 간단한 인증을 거쳐 결제가 이뤄진다.

안드로이드 페이는 안드로이드 4.4 킷캣 혹은 그 이후 버전이 깔려 있고 NFC 칩이 탑재된 스마트폰에서 동작한다.

제휴 은행은 뱅크 오브 아메리카, 유에스 뱅크, PNC 등이며 며칠 내로 시티와 웰스파고도 안드로이드 페이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들 은행이 발행한 비자, 마스터카드, 아메리칸 익스프레스, 디스커버 신용·직불카드가 있으면 안드로이드 페이와 이를 연동해 쓸 수 있다.

관련기사: 모바일 간편결제 'ㅇㅇ페이', 뭐가 어떻게 다른 걸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