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9월 03일 07시 54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9월 03일 07시 54분 KST

유노윤호·유이 양측 "절친한 사이, 응원차 수료식 참석"

유노윤호와 유이 양측이 유이가 신병훈련소 수료식에 참석한 것에 대해 "친한 사이라 간 것"이라고 설명했다.

유노윤호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일 OSEN에 "유이 씨가 본의 아니게 오해를 받게 돼 미안하다. 그 자리에는 유이 씨 외에도 다른 연예인 친구들, 지인들이 참석했다. 유이 씨 역시 평소 두터운 친분을 갖고 있었던 유노윤호를 응원하기 위해 간 것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유이의 소속사 측 역시 지난달 27일 유노윤호의 경기도 양주 신병교육대 퇴소식에 참석한 것에 대해 "친한 친구 사이라 방문한 것 뿐이다. 연인 사이는 아니다"라고 밝혔다.

3

이날 한 매체는 유이가 유노윤호의 신병훈련소 퇴소식에 참석한 사실을 알리며, 둘의 관계가 "심상찮다"고 보도했다.

한편 유노윤호는 지난 7월 21일 입대했으며 26사단 신병교육대에서 5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