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30일 08시 1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30일 08시 15분 KST

게이 캐릭터로 재창조한 디즈니 캐릭터들(사진)

alfredo roagui

미니 마우스는 저리 비켜라. 여기 새로운 미키가 왔다.

멕시코 그래픽 디자이너인 알프레도 로아구이가 미키 마우스를 힙한 턱수염과 꿈결 같은 복근과 타투를 가진 게이 캐릭터로 새롭게 만들어냈다.

알프레도 로아구이는 거기서 멈추지 않았다. '미녀와 야수'의 벨, '라푼젤', '인어공주'의 아리엘 같은 캐릭터들도 게이로 새롭게 창조했다. 로아구이는 허핑턴포스트 라이브에 출연해 이 캐릭터들에 대해 "이 캐릭터들로 '평등법' 등 새로운 이야기들을 풀어내면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에서 새로운 시대의 새로운 디즈니 캐릭터들을 만나시라.

alfredo roagui

alfredo roagui

alfredo roagui

alfredo roagui

허핑턴포스트US의 Mickey Mouse Just Got One Hot, Gay Makeover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

페이스북에서 허핑턴포스트 팔로우하기 |
트위터에서 허핑턴포스트 팔로우하기 |
허핑턴포스트에 문의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