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29일 07시 04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29일 07시 04분 KST

천만배우 하정우도 피하지 못한 김용건의 돌직구

MBC

대한민국에서 남녀를 가리지 않고 열광하는 배우라면 단연 '하정우'다. 남자들은 그의 먹방과 호방한 성격에 열광하고 여자들은 그의 터프함뒤에 숨겨진귀여움에 열광한다. 그러니 하정우의 이상형에 관심이 쏠릴 수 밖에.

다해이 ‘나 혼자 산다’에 하정우 출연 분에 아버지 김용건이 등장해 우리가 던지고 싶었던 돌직구를 던졌다.

오는 28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아들 하정우의 영화 '암살'의 천만 관객을 축하하기 위해 김용건과 하정우가 모인 자리.

김용건은 하정우에게 "요즘 누구 만나는 사람이 있냐?"는 돌직구를 던진다. 이에 하정우는 "촬영하고 운동하고 지낸다"고 즉각 대답해 간접적으로 만나는 사람이 없다는 말을 대신했다.

osen

또한, 하정우는 이어진 제작진과 인터뷰에서 "외모적인 이상형은 점점 없어졌는데, 평생을 친구처럼 살 수 있는 사람"이 이상형이라고 털어놨다.

이후 김용건은 하정우에게 "손주 사진 담고 다니는데 부럽더라"며 결혼을 독촉하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