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28일 13시 51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28일 13시 57분 KST

IS가 파괴한 팔미라 유적을 보여주는 18, 19세기 사진과 그림들(슬라이드 영상)

default

이슬람국가(IS)는 지금까지 시리아와 이라크에 있는 많은 수의 역사적 유적지를 파괴했다. 유적 파괴 행위의 주된 표적은 시리아의 팔미라 유적이다. IS군은 지난 23일 일요일, 시리아 중부 팔미라의 고대 유적 중 하나인 바알샤민 성전을 폭파했다. 바알샤민 성전은 유네스코 지정 세계문화유산이다.

이뿐 아니라 IS는 지난 18일, 팔미라 유적을 연구해 온 82세의 고고학자, 칼레드 알 아사드를 공개 살해하기도 했다. 팔미라의 유품이 숨겨진 장소를 알려주기를 거부했기 때문이었다. 이달 들어 일어난 이 두 가지 끔찍한 사건 모두 IS가 새로운 병사를 모집하고 세계의 관심을 끌기 위해 유지해 온 고전적인 수법이다.

789

이런 와중에, 스미소니언 박물관의 프리어앤색클러 갤러리에서는 파괴된 유적지들의 과거 자료를 모으는 작업을 시작했다. 아래 슬라이드 영상에서, 각기 다른 시기에 팔미라 유적지를 찾았던 이들이 남긴 사진과 그림들을 볼 수 있다.

사진: 펠릭스 봉피유, 1867년~1876년 추정.

그림: 로버트 우드, '팔미라 유적들', 1753년 런던 전시.

*허핑턴포스트US의 Video Shows Historic Photos Of The Ancient City Being Destroyed By ISIS를 편집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