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24일 07시 03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24일 07시 03분 KST

거제 대우조선 건조중 선박서 화재(사진)

연합뉴스

24일 오전 9시 46분께 거제시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 2도크에서 건조중인 액화천연가스(LPG) 운반선 내부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날 화재는 작업 중 스티로폼으로 내장재에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화재 당시 작업중이던 50여명의 근로자들이 재빨리 대피했으나 2명은 연기를 마셔 인근 대우병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대우조선 불

대우조선해양 측은 "기침을 하는 정도로 큰 부상은 아닌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이날 화재로 조선소에선 검은 연기가 한동안 치솟았다.

회사 측은 "화재는 자체 소방대와 거제소방서에 의해 진화된 상태"라고 밝혔다.

거제소방서는 정확한 화재원인 조사에 나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