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22일 13시 5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22일 14시 03분 KST

이 소녀는 3D 프린터로 만든 최고의 선물을 받았다(동영상)

영국 브리스톨에 사는 8살 소녀 이자벨라는 최근 정말 멋진 선물을 받았다. 왼쪽 손이 없는 이자벨라를 위해 스티븐 데이비스라는 자원봉사자가 3D 프린터로 제작한 의수를 선물한 것이다.

데이비스가 속한 곳은 '이네이블(e-NABLE)'이라는 단체로, 3D 팔이 필요한 이들에게 기기를 만들어주는 역할을 한다.

지난 20일 데이비스는 유튜브에 위 동영상을 올리며 이 팔이 이네이블을 위해 만든 첫 번째 팔이라고 전했다. 데이비스 또한 이네이블의 도움을 받은 적이 있다. 올해 40살인 그는 태어날 때부터 왼쪽 손이 없었는데, 이네이블을 함께 하는 드류 머레이가 데이비스의 첫 번째 의수를 만들어줬다고 한다.

이네이블의 홈페이지에 따르면, 이자벨라는 의수를 사용함으로써 이네이블의 기술을 보완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한다.

이자벨라는 의수에 대해 "진짜 멋져요. 색깔들이 너무 예뻐요. 될 수 있으면 많은 곳에 (의수를) 쓸 거예요!"라고 전했다.

이네이블의 의수가 필요한 사람, 의수를 만드는 데 보탬이 되고 싶은 사람은 여기를 클릭해 좀 더 자세한 사항을 알아보자. 혹은 여기를 클릭해 멋진 생각을 실천하는 이들을 기부로 격려할 수도 있다.

H/T Huffpos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