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21일 18시 20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21일 18시 25분 KST

박신혜, 악플러 일침.."예쁜 입과 귀한 손으로"

A photo posted by 박신혜 (@ssinz7) on


배우 박신혜가 악성 글을 게재하는 일부 네티즌을 향해 일침을 가했다.

그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엄마가 낳아주신 모습 그대로 열심히 살고 있는데 예쁜 입과 귀한 손으로 왜 그런 말들을 하고 쓰고 다니실까요”라고 적었다. 이어 박신혜는 “참...안타깝게...”라면서 악성 댓글을 다는 네티즌을 향한 글을 마무리 지었다.

박신혜의 글은 누구나 상처를 받을 수밖에 없는 글을 게재하는 네티즌을 향한 글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