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21일 17시 39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21일 22시 06분 KST

동부전선 대포병레이더에 이상궤적 포착, '기계 오류로 잡힌 허상'

21일 오후 3시께 동부전선에 배치된 구형 대포병레이더(AN/TPQ)에 이상궤적이 포착돼 한때 최전방 지역에 긴장감에 감돌았지만, 기계적 오류로 인한 허상으로 판명됐다.

합동참모본부 관계자는 이날 "오늘 오후 강원도 양구 지역에서 배치된 구형 대포병레이더에 이상궤적이 포착돼 해당 부대에서 분석했지만 기계적 오류로 인한 허상으로 판명됐다"고 밝혔다.

이상물체의 궤적은 전날 북한이 경기도 연천 지역으로 발사한 14.5㎜ 고사포탄과 유사해 군 당국이 정밀 분석작업을 했지만, 당시 북한군의 동향과 탄착 예상지역 폭음 청취 여부, 해당 지역 다른 대포병레이더의 이상 징후 미식별 등을 고려할 때 고사포탄이 아닌 것으로 결론이 났다.

군 관계자는 "신형 대포병레이더인 '아서-K'가 아닌 구형인 AN/TPQ에 포착됐다"며 "대포병레이더에 가끔 허상이 잡히는 경우도 있다"고 말했다. 북한군이 전날 발사한 고사포탄은 아서-K에 포착된 바 있다.

default

서부전선에 배치된 신형 대포병레이더인 '아서-K'는 북한군의 포격도발에 대응하기 위해 2010년부터 전력화됐다./사브사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