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21일 11시 5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21일 12시 05분 KST

‘나를 돌아봐' 오늘 긴급 결방 결정.."최민수 논란 죄송" [전문]

kbs

배우 최민수가 제작 PD를 폭행하며 논란이 발생한 '나를 돌아봐'가 오늘(21일) 긴급 결방한다.

KBS 2TV 예능프로그램 '나를 돌아봐' 제작진은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KBS ‘나를 돌아봐’ 제작진입니다. 지난 19일 촬영 현장에 있었던 최민수씨의 불미스런 일로 논란을 일으킨 것에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라고 알렸다. 이어 "제작진이 출연자 관리와 촬영 전반에 대해 통제를 해야 했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관리하지 못해 발생한 사태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고 깊이 반성합니다. 이번 사건으로 피해를 입은 제작사 PD에게도 깊은 사과를 드립니다"라고 사과했다. 또한 "이와 관련하여 이번주 ‘나를 돌아봐’ 방송은 결방을 결정하였습니다. 다시 한 번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라고 결방을 밝혔다.

앞서 최민수는 지난 19일 ‘나를 돌아봐’ 촬영 현장에서 제작 PD를 폭행해 물의를 빚었다. 이후 최민수는 제작 PD에게 먼저 찾아가 사과를 한 것으로 전해졌다. 제작진은 "서로의 의견차이로 언쟁이 있었고 이 과정에서 최민수 씨가 PD에게 가벼운 신체적 접촉이 있었다"라며 " PD는 촬영장에서 병원으로 이동 후 검사했으나 큰 이상은 없어 바로 귀가 조치 후 안정을 취했다"고 사건 경위를 설명했다. 또한 '나를 돌아봐' 측은 "최민수 씨가 먼저 PD를 찾아와 진심어린 사과를 건넸다. 프로그램에 대한 애정이 넘쳐 발생한 일인 만큼 PD 또한 적극적으로 대화에 나서 두 사람은 촬영 당시의 오해를 풀고 서로에 대한 믿음을 가지고 원만히 화해했다"고 이후 상황을 전했다.

제작진은 "프로그램을 제작하는 과정에서 의도치 않게 논란을 일으킨 것에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제작과정에 더욱 신중을 가하고 좋은 방송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default

한편 ‘나를 돌아봐’는 타인을 통해 자아성찰을 한다는 기획의도로 출발했다. 최민수는 FT아일랜드 멤버인 이홍기의 매니저로 이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이하 전문

KBS ‘나를 돌아봐’ 제작진입니다.

지난 19일 촬영 현장에 있었던 최민수씨의 불미스런 일로 논란을 일으킨 것에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제작진이 출연자 관리와 촬영 전반에 대해 통제를 해야 했음에도 이를 관리하지 못해 발생한 사태에 대한 책임을 통감하고 깊이 반성합니다.

이번 사건으로 피해를 입은 제작사 PD에게도 깊은 사과를 드립니다.

이와 관련하여 이번 주 ‘나를 돌아봐’ 방송은 결방을 결정하였습니다.

다시 한 번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