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20일 12시 5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20일 12시 57분 KST

치매 노인을 구조하는 멋진 경찰(사진)

default

default

강릉경찰서는 지난 18일 오후 4시께 가족 몰래 집을 나가 연락이 두절된 치매를 앓는 80대 노인을 소방서 등과 대대적인 합동 수색을 해 19일 오후 2시 15분께 강릉시 대전동 즈므마을 뒤 야산 2㎞ 지점에서 발견, 가족에게 인계했다고 20일 밝혔다.

산속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던 노인은 맛사지 등을 해 의식을 회복한 후 건강에 크게 문제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