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18일 06시 37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18일 06시 39분 KST

생후 3일 된 미니어처 망아지가 사람을 졸졸 따라오는 장면(동영상)

태어난 지 3일 된 미니어처 말이 졸졸 따라오는 기분은 어떨까? 영상 속 남자는 그런 행운을 누렸다. 말 농장에 들른 스털링 바토우의 이야기다.

영상에는 새끼가 걱정된 어미 말 그레이스도 등장한다. 앙증맞고 가느다란 다리로 남자를 따라 뛰는 망아지와 그 어미 그레이스의 귀여운 뒤통수를 위 영상에서 볼 수 있다.

아래, 또다른 각도에서 찍은 영상도 반드시 보자. 미니어처가 아닌 덩치 큰 말도 등장하며, 남자의 다리 사이에 쏙 들어간 망아지의 모습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