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15일 17시 53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15일 17시 53분 KST

세계서 모인 커플 수백명, 뉴욕 타임스스퀘어 '종전 키스' 재연(사진)

세계 2차 대전 종전 70년을 맞아 유명한 '종전 키스'로 이를 기념하려는 수많은 커플이 14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타임스스퀘어에 모여들었다.'

1945년 8월 14일 종전을 알리는 방송을 듣고 타임스스퀘어로 나온 시민 중 한 미군 해병이 간호사에게 키스하는 장면을 담은 독일 사진작가 앨프리드 아이젠스타트의 사진을 재연한 것이다.

victor jorgenson

이날 광장에는 당시 사진을 살려낸 7m짜리 조각상도 세워졌다. 사진 속 주인공들처럼 선원복과 흰색 원피스를 갖춰 입은 커플도 있었다.

new york kiss

new york kiss

전쟁이 끝난 다음 날 결혼했다는 레이 윌리엄스와 엘리 윌리엄스 부부도 조지아 주에서 날아와 70년 전의 키스를 재연하는 행사에 참여했다.'

이들은 타임스스퀘어 기념식에서 자신의 세대를 대표할 수 있어서 "영광이자 특권"이라며, "우리는 종전과 우리의 결혼을 함께 축하하느라 두 배로 흥분해 있었다"고 회고했다.

당시 타임스스퀘어에는 일본의 항복 소식을 듣고 이를 축하하려고 나온 사람들이 200만 명을 넘는 것으로 추산되고 있으며, 사진 속 주인공의 신원은 아직도 정확히 확인되지 않았다.

new york kiss

new york kiss

new york ki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