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09일 14시 01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09일 14시 01분 KST

'복면가왕' 트리케라톱스, 빅마마 이영현..'대박 사건'

'복면가왕' 노래하는 트리케라톱스는 그룹 빅마마 출신 이영현으로 밝혀졌다.

트리케라톱스는 9일 방송된 MBC 예능 '복면가왕'에서 네가 가라 하와이와 노래 대결을 펼쳤지만 안타깝게 패해 복면을 벗었다.

lee

두 사람은 높은 음자리의 '바다에 누워'를 불렀다. 트리케라톱스와 하와이는 폭발적인 성량을 자랑하며 객석을 압도했다. 한여름에 어울리는 시원시원한 가창력의 대결이었다. 판정단의 선호도 조사 결과, 트리케라톱스가 하와이에 패해 BMK의 '꽃피는 봄이오면'를 부르며 복면을 벗게 됐다.

이날 10대 가왕을 향한 도전자 8명의 노래 경연이 그려졌다.

한편 '복면가왕'은 신분을 숨긴 채 목소리 하나만으로 가창력을 뽐내는 음악 버라이어티다.

l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