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07일 06시 2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07일 06시 27분 KST

이제부터 셀카계는 허스키가 접수한다(사진)

이제 받아들일 때다. 당신이 아무리 셀카의 고수라고 해도 이 허스키 앞에서는 초라해질 뿐이다.

스티보 드린버거와 샤넬 카르텔이 '셀카를 찍는 것처럼 보이는' 허스키의 모습을 담았다. 장소는 노르웨이의 한 산장. 아래에서 섹시한 셀카를 찍는 개들을 보라.

husky

"개들은 각각 자신만의 개성을 가지고 있죠. 우리는 이것을 다양한 방법으로 보여주고 싶었습니다"라고 카르텔은 허핑턴포스트에 전했다. "(시간을 좀 들여) 개들을 알아가면, 개들이 우리에게 올라와 포옹하도록 하죠. 이때 사진을 찍습니다. 대부분의 사진이 잘 나오진 않지만, 몇몇은 우리가 원했던 대로 나와요."

이 기막힌 사진을 찍은 카르텔을 더 알고 싶다면, 여기를 클릭해 인스타그램 계정을 팔로우하자.

페이스북 팔로우하기 |
트위터 팔로우하기 |
허핑턴포스트에 문의하기

이 기사는 허핑턴포스트US Huskies Have Dominated The Selfie Game를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