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8월 04일 06시 27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8월 04일 06시 27분 KST

'치즈인더트랩' 박해진·김고은·남주혁, 싱크 100% '황금라인업' 완성

'치즈인더트랩' 주연 라인업이 완성됐다. 박해진, 김고은, 남주혁이 그 주인공들이다.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극본 김남희 고선희 조희, 연출 이윤정, 제작 에이트웍스) 측은 3일 은택 역에 남주혁 출연 소식을 알리며 주연 캐스팅을 공식적으로 마쳤다.

3

가장 먼저 출연을 확정지은 배우는 박해진. 박해진이 분한 남자주인공 유정은 외모와 집안, 학점, 패션까지 모든 게 완벽한 말 그대로 엄친아지만 친절하고 상냥한 얼굴 뒤에 섬뜩한 이면을 가지고 있어 그 속을 알 수 없는 인물. 부동의 캐스팅 1순위에는 늘 박해진이 꼽혀왔기에 네티즌이나 제작사는 '꿈의 캐스팅'을 이루게 됐다. 박해진은 웹툰 ‘치즈 인 더 트랩’이 드라마화 된다는 소식이 들리기 전부터 남자주인공 유정과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며 많은 팬들의 지지를 받았던 만큼 그의 캐스팅 소식은 큰 화제를 불러일으켰다.

이어 제일 말도 많았던 여주인공 홍설 역은 김고은에게 돌아갔다. 김고은은 한 차례 고사를 거듭한 후 출연을 확정지은 케이스.

김고은 측은 "출연 제의를 받고 긍정적으로 검토를 하던 중 스케줄과 여러 가지 일정상 어려움이 있어 최종 고사를 하게 됐다. 하지만 감독님의 확신어린 러브콜과 스케줄을 재차 조정을 해주시는 배려에 감독님에 대한 신뢰와 작품의 팬으로서 최종 출연을 확정 짓게 됐다"라며 "또한 감독님과 작품 및 캐릭터에 대해 깊게 이야기를 하게 되면서 작품에 대한 확신이 더욱 들게 됐다. ‘치즈인더트랩’이라는 정말 좋은 작품과 섬세한 심리묘사가 두드러지는 ‘홍설’이라는 매력적인 캐릭터를 좋은 감독님과 함께할 수 있다는 생각에 출연을 결심했다. 기대 많이 해주시는 만큼 최선을 다해 좋은 연기로 보답하겠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던 바다.

김고은 역시 네티즌이 까다롭게 평가하던 홍설 역에 싱크로율 1순위로 항상 꼽았던 배우이기에 그에게 거는 기대가 크다.

default

마지막으로 출연 결정을 한 배우는 남주혁. 그가 극 중 분할 은택이란 인물은 대학 선배인 홍설(김고은 역), 보라와 늘 붙어 다니는 후배로 큰 키와 호리호리한 몸매, 그리고 귀여운 말투까지 장착한 워너비 연하남이다. 겉으로는 엉뚱해 보이지만 누구보다 듬직하고 남자다운 반전 매력을 지니고 있어 기존의 웹툰 팬들에게도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캐릭터다.

남주혁은 “‘치즈인더트랩’은 평소에 정말 좋아하던 웹툰이었는데 드라마까지 출연하게 돼 영광이다.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출연 소감을 전했다.

한편, '치즈인더트랩'은 명문대학교를 배경으로 외모와 스펙, 집안 등 모든 게 완벽한 남자 유정(박해진 역)과 평범함 그 자체인 그의 대학 후배 홍설, 남의 시선 따윈 신경쓰지 않는 자유로운 영혼 백인호 등 다양한 인물 사이에서 벌어지는 사건과 갈등, 사랑을 다룬 작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