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7월 10일 11시 00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7월 10일 11시 00분 KST

'성추행' 백재현 징역 4개월·집행유예 1년

연합뉴스

서울중앙지법 형사13단독 박진수 판사는 준강제추행 혐의로 기소된 개그맨 출신 공연 연출자 백재현(45)씨에게 10일 징역 4개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했다.

백씨는 5월17일 새벽 서울 종로구 명륜동의 한 사우나 수면실에서 술에 취해 자고 있던 남성 이모(26)씨를 추행하는 등 유사성행위를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KBS 특채 개그맨 출신인 백씨는 최근에는 공연 연출자로 활동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