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7월 10일 06시 02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7월 10일 06시 06분 KST

BBC One, '셜록' 크리스마스 스폐셜 티저 예고편 공개(동영상)

영국 ‘BBC One’이 오늘도 ‘셜록 크리스마스 스페셜’을 기다리는 사람들을 위해 ‘떡밥’을 내놓았다. 9일 오전, 티저 이미지를 공개한 데 이어 하루만에 티저 예고편까지 선보인 것이다.

10일 오전 BBC One의 공식 페이스북과 PBS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예고편은 빅토리아 시대의 베이커 스트리트가 무대다. 홈즈와 왓슨이 사는 221B로 한 대의 마차가 도착하고, 허드슨 부인(우나 스텁스)이 문을 열고 나와 그들을 맞이한다. 대화의 내용에 따르면, 홈즈와 왓슨은 살인사건을 조사하고 온 듯 보인다. "살인범은 잡았지만, 시체 다리 하나는 못 찾았어. 그러니 비겼다고 해야겠지." 그런가 하면 왓슨은 최근 '바스커빌 가의 개' 사건에 대한 이야기를 발표했고, 허드슨 부인은 이야기 속 자신의 역할에 대해 은근히 불만을 드러낸다.

아래는 이들의 대화를 옮긴 전문이다.

허드슨 : 홈즈씨, 언제 돌아올 거라고 미리 이야기 해주시면 얼마나 좋을까요.

홈즈: 저 자신도 미리 알기 어려운 걸요. 먼 지방에 사는 귀족의 조각난 시체란 그래서 골치거리 인거죠. 스케줄을 맞춰주는 협조는 전혀 할 줄 모르니까요.

pbs

아이: (왓슨의 가방을 보며) 그 안에 뭐가 있죠?

왓슨: 몰라도 돼.

홈즈: 고마워요.

아이: 살인자를 잡았나요, 홈즈씨?.

홈즈: 살인마는 잡았는데 아직도 다리를 못 찾았지. 그러니 비겼다고 해야겠지?

허드슨: 박사님은 새로운 이야기를 출간하셨더군요.

왓슨: 네. 재미있게 읽으셨나요?

허드슨: 아니요.

왓슨: 그래요?

허드슨: 한번도 즐긴 적이 없어요.

왓슨: 왜죠?

pbs

허드슨: 제겐 중요한 대사가 하나도 없잖아요. 박사님에 의하면 손님들을 위층에 안내하고 아침 식사나 준비하는 게 내 전부잖아요.

왓슨: 이야기 맥락으로 따진다면 그게 여사님의 역할인데…

허드슨: 뭐라고요?

홈즈: 여사님만 무시당하는 게 아니니까 너무 상심하지 마세요. 그 개 이야기에 저는 거의 등장도 안 하잖아요.

왓슨: 개 이야기?

허드슨: 난 이 집 주인이라고요. 박사님의 이야기(플롯) 장치가 아니란 말이에요.

왓슨: 바스커빌 가문의 개 이야기 하는 거야?

pbs

허드슨: 그리고 집이 너무 칙칙하게 묘사됐어요.

왓슨: 그 정신 나간 그림 작가의 삽화는 신경쓰지 마세요. 그 작자가 묘사한대로 독자들이 저를 알아보게 하려고 할 수 없이 이렇게 콧수염까지 길렀잖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