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7월 09일 06시 50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7월 09일 06시 50분 KST

이동건 "남의 얘기 흔들리지 않아, 지연 지켜줄 것"

OSEN

배우 이동건이 연인이자 티아라 멤버인 지연에 대한 애정을 표현했다.

그는 지난 7일 자신의 팬카페에 올린 글에서 “한국을 떠난지 벌써 몇 달째인지 모르겠네요”라면서 “영화 촬영 잘 마치고 상해에서 드라마 촬영 중이에요. 이제 1/3 정도 마친 것 같네요. 아직 갈 길이 멀어요”라고 심경 글을 올렸다.

이동건은 “SNS의 놀라운 파급력에 결국 제가 지고 말았습니다. 큰 일을 기사로 알게 해드려 우선 너무 죄송해요”라고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또한 그는 “지연 씨와는 서로 조금씩 알아가고 있습니다. 저보다 많이 어린 친구지만, 나이 차를 느껴본 적이 없을 만큼 오히려 제게 의지가 되어줄 만큼 현명하고 신중한 사람이에요. 제가 아시다시피 아직 철이 덜 들었고요”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저희 두 사람을 바라보는 다양한 시선들이 있을 거예요. 줌스님들마저 때로는 그런 말들에 걱정도 의심도 하게 되실지 몰라요. 분명한 건, 저는 그런 남들 얘기에 흔들리지 않습니다. 그녀는 그런 제가 지켜줄 거예요”라고 연인에 대해 사랑을 표현했다.

이동건은 또한 “제 편이 저희 두사람 편이 되어주세요. 아직 우리 편이 많지 않답니다. 지금까지 변함없이 내 편이었던 여러분이기에 망설이지 않고 부탁드려요. 오랜 기다림 끝에 찾아온 사람. 사랑. 인연이고 운명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잘할게요. 믿고 지켜봐 주세요”라고 팬들에게 당부했다.

두 사람은 지난 5월 한중합작영화 '해후'를 촬영하면서부터 급속도로 가까워졌고,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