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7월 08일 11시 01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7월 08일 11시 01분 KST

신부님이 결혼식 하객을 위해 '할렐루야'를 불렀다. 그리고 우리의 영혼을 울린다(동영상)

노래하는 음유시인 레너드 코헨의 명곡 '할렐루야'는 여러 버전으로 들어봤을 것이다.

코헨의 버전도 좋지만 제프 버클리 버전이나 루퍼스 웨인라이트 버전도 들을 만하다. 그 외에도 '할렐루야'에는 수많은 버전이 존재한다.

자, 그 모든 버전을 다 잊어버리게 만들 '할렐루야'가 있다.

위 동영상은 어느 결혼식을 진행하던 신부님이 부부와 하객들을 위해 '할렐루야'를 부르는 장면을 담은 것이다. 놀랄 준비를 하시라. 그리고 몇몇 하객들처럼 눈물을 흘릴 준비도 하시라.

유튜브에 올라온 지 1여 년이 된 동영상이지만 이번 주 새롭게 인터넷 세계를 울리는 이 동영상은, 그야말로 아름답다. 노래도, 신부님도, 결혼식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