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7월 06일 12시 4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7월 06일 12시 46분 KST

LA갤럭시 입단 제라드, 팬에게 선물로 '맥주 500병'

Newly acquired Los Angeles Galaxy midfielder Steven Gerrard, right, waves to the fans as he is introduced during halftime ceremonies of the team's MLS soccer match against Toronto FC in Carson, Calif., Saturday, July 4, 2015. Gerrard is scheduled to play for the Galaxy on July 17 against the San Jose Earthquakes in Carson. (AP Photo/Alex Gallardo)
ASSOCIATED PRESS
Newly acquired Los Angeles Galaxy midfielder Steven Gerrard, right, waves to the fans as he is introduced during halftime ceremonies of the team's MLS soccer match against Toronto FC in Carson, Calif., Saturday, July 4, 2015. Gerrard is scheduled to play for the Galaxy on July 17 against the San Jose Earthquakes in Carson. (AP Photo/Alex Gallardo)

미국 프로축구 LA갤럭시 유니폼을 입은 '리버풀의 전설' 스티븐 제라드(35)가 팬들에게 맥주 500병을 돌리는 것으로 첫 인사를 했다.

영국 일간미 미러는 6일(이하 한국시간) "제라드가 5일 치러진 LA갤럭시와 토론토FC의 경기 하프타임 때 그라운드에 나와 입단 이후 LA 갤럭시 팬들에게 인사말을 했다"고 보도했다.

steven gerrard

미러는 이어 "제라드는 이날 경기에 앞서 경기장 주변 주차장에서 파티를 즐기는 팬들에게 맥주 500병을 선물했다"고 전했다.

1987년 리버풀 유소년팀에서 선수 생활을 시작, 1998년 1군 무대에 데뷔한 이후 17년 동안 리버풀에서 활약한 제라드는 2014-2015 시즌 프리미어리그를 마지막으로 정든 유니폼을 벗고 LA 갤럭시에서 '제2의 축구 인생'을 준비하고 있다.

제라드는 그라운드에서 마이크를 잡고 "열렬한 환영에 감사드린다"며 "가족 모두 로스앤젤레스에서 너무 편하게 지내고 있다. 하루빨리 축구화를 신고 뛰고 싶다"고 말했다.

한편, 제라드는 오는 11일 클럽아메리카(멕시코)와의 인터내셔널 챔피언십 경기에서 LA 갤럭시 데뷔전을 치를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