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7월 04일 06시 34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7월 04일 06시 34분 KST

'삼시세끼' 정선편 최고 시청률 경신...김하늘 효과

OSEN

‘삼시세끼 정선편’이 역대 '정선편'을 통틀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8주 연속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지난 3일 오후 9시 45분에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 정선편’ 제8회가 케이블, 위성, IPTV 통합 가구 시청률 기준 평균 11.9% 최고 13.9%로 역대 ‘정선편’ 중에서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케이블과 종편을 통틀어 8주 연속으로 동시간대 1위 시청률을 차지했다. 새로운 게스트로 등장한 김하늘 효과를 톡톡히 본 것. (닐슨코리아, 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이날 방송에서는 김하늘이 옥순봉을 찾았다. 등장만으로도 옥순봉 세 남자를 설레게 만든 김하늘은 엉뚱하고 발랄한 매력으로 세끼 하우스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었다. 특히 이서진은 슬며시 김하늘을 청보리밭으로 데려가 야생화 꽃다발을 건네기도 하는 등 평소의 까칠함과는 다른 수줍은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끌었다.

osen

특히 세 남자를 당황하게 만든 김하늘 표 옹심이 요리가 안방극장에 큰 웃음을 선사했다. 처음 김하늘은 “엄마에게 레시피도 배워왔다”며 자신만만하게 옹심이 요리에 도전했다. 하지만 멸치 액젓과 소금을 아무렇게나 넣고 어설픈 칼질로 이서진을 불안하게 하는 등 ‘요리 허당’의 면모를 드러냈다. 그럼에도 자신이 만든 옹심이 요리가 “정말 맛있지 않냐?”고 연신 말하는 등 굴하지 않는 귀여운 모습을 보여줬다.

이밖에도 직접 심은 콩을 수확하고 양봉하는 재미에 흠뻑 빠진 이서진의 모습 등 '자급자족 라이프'에 길들여진 옥순봉 세 남자의 다양한 에피소드가 시청자들의 오감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이상 행동을 보이던 밍키가 임신을 한 것으로 밝혀져 훈훈함을 자아냈다.

tvN ‘삼시세끼 정선편’은 이서진, 옥택연, 김광규가 강원도 정선을 배경으로 삼시세끼를 해결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담은 힐링 예능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45분 방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