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7월 03일 12시 08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7월 03일 13시 07분 KST

"알바비로 생활비도 못 버는 쓰레기 내 인생"(화보)

알바노조 조합원들이 3일 서울 국회 및 여의도, 경기 부천 역곡, 대구 동성로 등에서 최저임금 1만원 인상을 촉구하는 행위극과 1인 시위를 벌였다.

Photo gallery최저임금 See Gallery

국회 앞에서는 한 시간을 일하고 만원도 받지 못하는 아르바이트 처지를 쓰레기 봉투로 풍자한 행위극이 펼쳐졌다. 또 여의도 새누리당 당사 앞에서는 박근혜 대통령의 모습을 흉내 낸 알바노조 조합원들이 최저임금 인상을 요구하는 행위극을 벌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