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7월 03일 11시 12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7월 03일 11시 13분 KST

'의식불명' 한경선 측 "아직 차도 없어...심각한 상태"

KBS 뻐꾸기 둥지

의식불명 상태인 배우 한경선 측이 "아직까지 차도가 없다"고 밝혔다.

한경선 측은 3일 오후 OSEN과 통화에서 "30일 쓰러진 이후 계속 강남성모병원 중환자실에서 의식을 찾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뇌경색이란 진단을 받았다. 차도가 없어 최악의 상황까지 생각하고 있다"며 "현재 가족들과 동료들이 주변을 지키고 있다"며 말을 아꼈다.

한경선은 KBS 공채 10기 탤런트 출신으로 KBS '광개토대왕', '루비반지', '뻐꾸기 둥지' 등에 출연했으며, 최근에는 MBC 일일 드라마 '위대한 조강지처'로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