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6월 30일 06시 20분 KST

다음카카오, 카카오톡 샵검색·채널 출시!

다음카카오가 '합병 시너지'라고 자평하며 모바일과 포털의 강점을 결합한 신규 서비스를 야심 차게 선보였다.

다음카카오는 30일 카카오톡 '샵(#)검색'과 '채널' 서비스를 공식 출시하며 모바일 검색에 최적화된 '카카오검색'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샵검색은 이용자가 카카오톡에서 대화하다 궁금한 점이 있으면 채팅방에서 바로 검색해보고 친구에게 공유할 수 있는 기능이다.

카카오톡 대화 입력창의 #(샵) 버튼을 누르면 검색창으로 바로 전환돼 원하는 키워드를 입력한 뒤 검색 결과를 확인할 수 있고 화면 내 '공유하기' 버튼을 누르는 것만으로 채팅방에 바로 검색 결과를 나눌 수 있도록 했다.

무엇보다 검색이 친구들과의 대화를 이어가거나 새로운 대화 소재로 이용된다는 점을 고려해 공유 기능에 최적화했다.

검색 결과를 위아래로 길게 스크롤해야 하는 페이지 형태가 아닌 옆으로 밀어 넘길 수 있는 카드 형태로 제시했고, 검색 공유 메시지를 누르면 카테고리 결과를 가장 위에 노출하고 추가 정보는 아래서 바로 확인하도록 구현했다.

kakaotalk

모바일에서 이용자가 검색하는 패턴을 보면 시의성 높은 인물이나 콘텐츠 확인, 만남을 위한 장소 등을 주로 찾는 경향이 나타나 샵검색이 이용자 편의와 카카오톡의 효용성을 한 차원 더 높여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다음카카오는 전했다.

앞서 베타 버전으로 먼저 공개된 카카오톡 채널도 이날 정식으로 서비스를 시작했다.

채널은 카카오톡 내에 생성된 채널 탭을 클릭해 연예, 스포츠, 패션·뷰티, 동영상, 웹툰 등 다양한 관심사 기반 콘텐츠를 검색·감상·공유할 수 있는 서비스다.

다음카카오는 카카오톡으로 대화하다 궁금하면 채팅방에서 바로 검색하고 심심하면 채널에서 바로 콘텐츠를 즐기도록 하는 등 이용자에게 가장 가까운 생활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한다는 계획이다.

다음카카오는 새로운 모바일 검색 브랜드인 카카오검색도 함께 출시했다. 이 서비스는 카카오톡 샵검색과 채널, 다음 모바일 앱과 웹(m.daum.net) 등 다음카카오의 모바일 서비스에 활용된다.

카카오검색은 이용자가 모바일에서 옆으로 넘기면서 보는 방식이 더 자연스럽다는 점을 감안, 화면을 위아래로 스크롤 하는 기능에 더해 옆으로 넘기는 동작만으로도 확인할 수 있는 콘텐츠를 대폭 늘렸다.

또 통합 검색 결과 내에서 정보를 편하게 소비할 수 있도록 새로운 페이지로의 이동을 최소화했고 이미지 콘텐츠의 전면 배치, 통합웹 시스템 적용 등을 활용해 모바일에서의 사용성을 높였다.

다음카카오 관계자는 "카카오검색은 다음카카오의 합병 시너지이자 새로운 도약"이라며 "단순한 메신저를 넘어 다양한 방식으로 이용자를 연결하는 모바일 플랫폼으로 성장해온 카카오톡이 이런 업데이트를 기반으로 이용자를 더욱 편하게 해주는 생활 플랫폼으로 진화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