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6월 22일 13시 19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6월 22일 13시 19분 KST

'섹션' 정우성 "배용준 결혼, 이제 나 혼자 해먹겠다" 농담

OSEN

배우 정우성이 동료 남자배우들이 대부분 결혼한 것을 두고 농담을 던졌다.

정우성은 21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 "최근 배용준의 결혼 소식이 들리자 정우성 씨에게도 자연스럽게 관심이 쏠렸다.

리포터가 "언제까지 공공재로 남아있을 거냐"라는 질문을 하자 "이제 다 갔다. 혼자 이제 해먹겠다. 기회는 오더라"며 특유의 개그 본능을 뽐냈다.

더불어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서는 "아직도 나를 찾아가는 과정"이라며 "'정우성스럽다'의 의미를 평생 풀어나가겠다"라고 진지하게 전했다.

한편 정우성은 차기작으로 영화 '작서의 변 물괴의 습격'에 출연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