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6월 15일 14시 01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6월 15일 14시 02분 KST

"北, 불법 입국 우리 국민 2명 17일 송환 통보"

북한은 15일 조선적십자 중앙위원장 명의 통지문을 통해 "지난달 11일 북측 국경지역으로 불법 입국한 우리 국민 2명을 오는 17일 오전에 돌려보내겠다"고 우리 측에 통보해왔다고 정부는 밝혔다.

정부는 이에 17일 오전 10시에 판문점을 통해 우리 국민 2명의 신병을 인수하겠다는 의사를 이날 오후 북측에 통보했다.

대상자는 중국 여행 중 북·중 접경지역에서 실종됐던 이모(59·남)와 진모(51·여)다.

통일부는 "이들 2명이 중국을 여행하던 중 북·중 접경지역에서 실종됐다는 사실을 인지하고, 실종자 가족과의 협의를 지속하면서 관계기관 등을 통해 정확한 사실 관계를 파악하던 중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정부는 우리 국민의 신병을 인수한 이후, 건강상태를 점검하고 입북경위 등에 대한 확인절차를 진행해 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광고] 볼보자동차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