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6월 06일 14시 46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6월 10일 12시 31분 KST

중국을 뒤덮은 애도의 노란 리본(사진)

1일 밤 9시 30분께 중국 후베이(湖北)성 젠리(監利)현 양쯔(揚子)강에서 침몰한 '둥팡즈싱'호가 사고 95시간, 닷새 만에 완전히 인양됐다. 사고 수역의 유속이 빠르지 않고 수심도 얕아 인양 작업은 하루 만에 끝났지만 추가 생존자는 없었다.

탑승객 456명 가운데 생환자 14명. 발견된 시신 103구를 제외한 실종자 전원이 사망한 것으로 보고 있다. 따라서 이번 침몰 사고는 442명이 목숨을 잃은 대형 선박 참사로 남게 됐다.

이에 중국 전역은 노란 리본으로 애도의 물결을 만들었다.

Photo gallery 중국의 노란 리본 See Gallery

업데이트 : 6월 10일 16시 30분

아래 사진은 기사의 내용과 무관한 것으로 해당 내용을 기재해 정정합니다.

Photo gallery 정정 보도 See Galle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