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5월 17일 09시 51분 KST

'마리텔' 측 "새 멤버 홍진경·정준영·하니, 활약 기대해달라"

OSEN

MBC 예능프로그램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 홍진경, 정준영, 하니가 새롭게 합류하는 가운데 제작진이 기대를 당부했다.

제작진은 17일 보도자료를 통해 "앞으로도 '마리텔'은 적합한 스타들을 발굴해 투입, 변화를 추구하며 새로운 재미를 안겨드릴 생각"이라며 "인터넷 접속 시청자들과의 소통과 교감을 잘 알고 있는 백종원, 김구라에게 신선하게 도전장을 내민 EXID 하니-홍진경-정준영의 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오늘 진행되는 인터넷 생방송에서는 백종원과 김구라 외에 기존 멤버들이 전격 교체된다. 지난 방송에서 2번 연속 챔피언 벨트를 차지한 백종원과 '마리텔'의 특성을 온전히 꿰뚫고 있는 '인터넷 방송 조상님' 김구라는 잔류하고, 나머지 3명의 멤버가 새로 투입되는 것.

'마리텔'에서 톡톡 튀는 '1인 방송'에 도전하는 새 멤버는 EXID 하니-홍진경-정준영이다. 요즘 가장 핫한 여자 아이돌로 음악 무대와 예능을 넘나들며 종횡무진 대활약을 펼치고 있는 '최강 대세' EXID 하니와 '무한도전' 식스맨에서 포복절도 '남장'으로 안방극장을 초토화시키는 등 '전성기 부활'을 맞은 홍진경, 독특한 매력으로 각종 예능을 섭렵, 드라마까지 출연한 '특급 4차원' 정준영이 등장해 숨겨졌던 매력을 폭발시킬 전망이다.

무엇보다 '챔피언 벨트'를 지키려는 백종원, 김구라와 '챔피언 벨트'를 꿈꾸게 된 새로운 도전자들의 '1인 방송' 대격돌이 기대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백종원과 김구라는 2번의 인터넷 생방송을 통해 경험을 쌓으며 자신만의 캐릭터를 확실하게 구축하고 있는 상황. 이에 대항해 자신만의 색깔을 확실하게 가지고 있는 EXID 하니-홍진경-정준영이 어떤 '1인 방송'을 펼칠 지, 이들의 우승을 위한 전략은 어떤 것일지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