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5월 13일 13시 39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5월 13일 14시 01분 KST

[그래픽] 페이스북·구글·애플 등 IT 기업들의 친환경 성적표

환경단체 그린피스가 미국 주요 인터넷 기업들에 대한 ‘친환경 성적표’를 발표했다. 페이스북, 구글, 애플, 마이크로소프트 등 모두 17개 기업이 평가 대상에 올랐다.

‘클리킹 그린(Clicking Green)’이라는 제목의 이 보고서에서 그린피스는 각 4개 부문을 평가했다.

1. 에너지 관련 정보 공개 투명성

2. 재생에너지 사용 약속과 위치 선정 정책

3. 에너지 효율화 및 온실가스 절감 노력

4. 재생에너지 확대 전략 및 홍보 노력

결과는 극명하게 엇갈렸다. 애플은 모든 부문에서 ‘A’를 받았고, 페이스북은 네 번째 항목(B)을 제외한 나머지 3개 부문에서 ‘A’를 획득했다. 구글은 네 번째 항목에서만 ‘A’를 받았고 3개 부문에서 ‘B’를 받았다.

반면 마이크로소프트는 모든 부문에서 ‘C’를 받았으며, 이베이(B-D-B-C), 아마존웹서비스(F-C-D-D), 오라클(D-F-D-D) 등도 낮은 평가를 받았다.

아래는 조사 대상이 된 전체 17개 기업의 성적표다. 보고서 전문은 여기에서 확인(PDF)할 수 있다.

(* 이미지를 클릭하면 확대됩니다)

Photo gallery 애플, 그린 See Gallery

Better Starts Here - App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