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5월 11일 08시 25분 KST

"러시아, 북한 김정은에게 핵개발 중단 요구했다" (일본 언론)

연합뉴스/평양 조선중앙통신
북한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전략잠수함 탄도탄수중시험발사를 참관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9일 보도했다.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지난 9일 러시아에서 열린 제2차 세계대전 승전 기념식에 불참한 배경에는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과 관련한 양측의 이견이 있었다고 일본 지지(時事)통신이 11일 보도했다.

통신은 북·러 협상에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 러시아가 김 제1위원장을 초청했을 때 러시아 방문의 전제 조건으로 핵개발 중단, 탄도 미사일 실험 및 수출 중지 등을 북한에 요구했다고 전했다.

결국, 북한은 이 같은 제안에 대해 수용을 거부하며 김 제1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을 보류키로 결정했다고 통신은 소개했다. 또 조율 과정에서 북측은 러시아에 무상 원조 제공을 요구했지만 러시아 측이 난색을 표명했다고 지지는 보도했다.

북한은 러시아의 승전 기념식에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을 보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