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5월 04일 10시 18분 KST

김현중 전 여친 A씨 측 "악플러 고소했다"

배우 김현중의 전 여자친구 A씨가 악성댓글을 단 네티즌들을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했다.

A씨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썬앤파트너스 측은 4일 오후 OSEN에 "A씨가 네티즌들을 고소한 게 맞다. 일반적인 악플러 사건"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한 매체는 A씨가 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명예훼손·모욕) 혐의로 네티즌 100명 이상을 경찰 사이버수사대에 최근 수사 의뢰했다고 보도했다.

A씨는 지난해 김현중을 폭행 및 상해 혐의로 고소했고, 이후 김현중의 공식 사과에 고소를 취하했다. 하지만 지난 2월 A씨의 임신 사실이 알려지면서 또 다시 진실공방이 펼쳐졌다.

hyun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