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5월 03일 13시 29분 KST

플라스틱 실물 없는 신용카드 나온다

Shutterstock / scyther5

BC카드가 플라스틱 카드와 묶이지 않은 모바일 단독카드를 조만간 출시한다.

BC카드는 모바일 단독카드 기술을 활용해 4월30일부터 사흘간 임직원을 대상으로 신청, 등록, 발급, 결제, 취소, 삭제 절차 등을 자체 테스트한 결과 아무런 문제점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3일 밝혔다.

이에 따라 여신금융협회가 관련 가이드라인을 확정하고 금융감독원의 약관 심사를 통과하면 소비자들도 BC카드의 모바일 단독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

아직 모바일 단독카드가 출시된 적은 없다.

종전에는 모바일 카드를 발급받으려면 플라스틱 카드가 필요했다.

그러나 지난달 금융위원회가 실물 없는 모바일 전용 카드를 발급할 수 있다는 결정을 내리면서 모바일 단독카드 발급이 가능해졌다.

BC카드는 기존 유심(USIM) 방식뿐만 아니라 스마트폰 별도의 IC칩 공간에 카드 정보를 저장해서 거래하는 eSE, 가상 클라우딩 서버에서 거래할 때마다 필요한 데이터를 통신하여 처리하는 HCE 등 다양한 NFC(근거리 무선통신) 모바일 카드를 선보일 계획이다.

2014-12-31-iPhone6ApplePay600x488.png

애플이 내놓은 간편결제 시스템 '애플페이'. 애플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