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4월 29일 08시 13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4월 29일 08시 14분 KST

11살 소녀가 부르는 '롤링 인 더 딥'(Rolling In the Deep)

메리데스 퍼켓(Merideth Puckett)은 11살의 평범한 소녀다. 하지만 나이에 비해 성숙한 그의 목소리는 이미 유튜브에서 많은 사람의 귀를 홀렸다. 텍사스의 가수 이집트 딕슨(Egypt Dixon)이 페이스북을 통해 소개하면서 알려진 이 영상은 퍼켓의 친구가 집에서 찍어준 것이다. 퍼켓이 부르는 노래는 아델의 '롤링 인더 딥'(Rolling In the Deep)이다. 만약 퍼켓이 '케이팝스타'에 출연한다면 가수 박진영은 어떻게 평가할지 궁금하다.

h/T viralviralvideos

PRESENTED BY 질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