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4월 28일 10시 1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4월 28일 10시 15분 KST

이 새롭게 발견된 공룡 칠레사우루스는 티라노사우루스의 채식주의자 친척이다(사진)

모든 가족에는 특이한 놈 하나쯤 있다.

최근 발굴된 새로운 공룡은 티라노사우루스의 탐욕스러운 친척이다. 그러나 차이점이 하나 있다. 이번에 발견된 티라노의 친척인 칠레사우루스 디에고수아레지(Chilesaurus diegosuarezi)는, 맙소사, 채식주의자 공룡이다.

7살 된 칠레의 소년 디에고 수아레즈는 지리학자인 부모님과 함께 파타고니아 지방을 여행하던 중 이 새로운 공룡의 화석을 발견했다. 그래서 이 공룡의 이름은 발견된 지역과 소년의 이름을 따서 '칠레사우루스 디에고수아레지'라고 명명됐다.

과학자들은 그 이후로 이 작은 채식주의자 공룡의 화석을 12개 이상 발견했다. 대부분은 칠면조 정도의 크기였다. 그러나 어떤 놈들은 작은 말 크기 정도였다.

칠레사우루스는 몇 가지 이유에서 매우 독특하다. 팔은 티라노사우루스 같은데 다리는 목 긴 공룡인 용각류처럼 생겼고, 골반은 보통의 초식공룡 같은 모양을 하고 있다.

영국 버밍엄 대학의 마틴 이즈쿠라는 보도자료를 통해 "마치 모자이크로 조각조각 다른 공룡들의 특징을 모아놓은 것처럼 생겼다"며 "칠레사우루스는 진화가 오랜 기간 동안 어떤 식으로 이루어지는지에 대한 좋은 사례이며, 생명의 역사상 가장 흥미진진한 수렴진화의 사례"라고 말했다.

연구팀은 칠레사우루스의 특이한 구조 때문에 처음에는 여러 다른 종류의 공룡들이 한 자리에서 죽은 채 발견됐다고 생각했다. 그러나 이 채식주의자 공룡은 티라노사우루스와 벨로시랩터를 포함한 육식 공룡들의 진화 패턴 연구에 새로운 길을 열었다.

*이 글은 허핑턴포스트US의 Newly Discovered Dinosaur Is The T-Rex's Vegetarian Relative를 번역, 가공한 글입니다.

PRESENTED BY 볼보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