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4월 27일 05시 33분 KST

장동민 측 "명예훼손 및 모욕죄 피소 사실, 확인 중"

OSEN

개그맨 장동민이 명예훼손죄 및 모욕죄로 고소당한 가운데, 소속사 측은 사실 확인 중이다. 장동민의 소속사 측은 27일 오전 OSEN에 "장동민의 피소 사실을 확인 중이다"라고 전했다.

27일 방송된 KBS 2TV '아침 뉴스타임'은 장동민이 삼풍백화점 사고의 최후의 생존자 A씨에게 고소를 당했다고 보도했다.

A씨 법률대리인인 선종문 변호사는 "장동민을 17일 명예훼손으로 고소했다"며 "어려운 역경 속에서 사경을 헤매고서 나왔는데 그 과정 자체가 개그 소재로 쓰이는 것을 넘어 허위 사실을 통해 희화화 되고 모욕적으로 비쳐지는 모습에 충격을 받았다"고 고소 이유를 전했다.

이어 "현재 동부지검 담당 검사가 관할 경찰서에 수사 지휘를 내렸다. 담당 형사가 고소인, 피고소인 장동민의 진술을 듣고 수사를 계속할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장동민은 앞서 인터넷 라디오에서 건강 동호회에 대한 이야기를 하던 도중 삼풍백화점 사고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PRESENTED BY 질레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