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4월 20일 17시 03분 KST

'풍문' 최연희, 바람 핀 한정호에 반격 시작한다

배우 유준상과 유호정이 나란히 누워 냉찜질을 하고 있는 현장 스틸 컷이 공개돼 화제다. SBS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연출 안판석 극본 정성주)에서 대한민국 초일류 상류층 부부 한정호(유준상 분)와 최연희(유호정 분)가 나란히 침대에 누워 얼음팩을 올려놓고 냉찜질을 하고 있는 장면이 포착돼 눈길을 끌고 있는 것.

공개된 사진은 오늘(20일) 밤 방송될 ‘풍들소’ 17회 방송분으로 합리화의 천재이면서 논리의 제왕으로 자신의 완벽함을 믿는 정호가 자신과 영라(백지연 분)와의 은밀한 만남에 대해 아내 연희가 눈치 챘을 가능성은 0%라고 생각하고, 잠자리에서 퉁명스럽게 나오는 연희와 실랑이를 벌이다 이마박치기를 당한 모습이다.

지난주 방송된 16회에서 영라가 딸 현수(정유진 분)와 제훈(김권 분)의 만남을 방해한 정호 집안에 불화를 만들기 위해 정호를 유혹하는 모습이 그려졌었다. 아무것도 모르는 정호는 옛 여자친구인 영라의 유혹에 단박에 넘어가 레지던스와 공원에서 은밀한 데이트를 즐겼다. 이후 정호는 영라의 연락이 끊기자 아내 연희가 있는 와인클래스까지 나타나 연희의 의심을 사며 엔딩을 장식했다. 그런 이유로 오늘 공개된 사진에 대한 내용의 궁금증이 점점 커져가고 있는 상황.

이에 ‘풍들소’ 제작진은 “시어머니 심명지 여사의 비전(秘傳)으로 무장한 연희는 가신들, 자식들에게 이 사안에 접근을 허용하지 않으며 조용히 처리하려하지만 그들의 수군수군을 이용하기도 하는 고도의 전술을 쓸 것”이라며 “이전의 권위를 유지하려 안간힘쓰는 정호와 연희의 일대 전쟁이 어떻게 펼쳐질지 오늘밤 방송을 꼭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오늘(20일) 방송될 17회에서는 정호와 영라의 만남을 눈치 챈 연희가 드디어 조용히 칼을 뽑아 드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연희가 며느리 서봄의 지지 속에 우아하고 냉혹한 여자 군주로 탄생할 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풍들소’는 매주 월,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