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4월 15일 17시 4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4월 15일 17시 45분 KST

비타500과 이완구 총리

한겨레

광화문 정부서울청사 앞에서 열린 ‘불법 대선자금 박근혜 대통령 수사 및 이완구 총리 사퇴 촉구 기자회견’에서 한국진보연대 회원 등이 성완종 전 경남기업 회장이 이완구 총리에게 돈을 전달할 때 사용한 것으로 알려진 비타민 음료 상자와 이 총리의 얼굴이 담긴 종이를 앞에 두고 이 총리의 사퇴를 촉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