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4월 16일 04시 17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4월 16일 04시 41분 KST

국회, 세월호 선체 인양 결의안 처리 예정

AP

국회는 세월호 참사 1주기인 16일 열리는 본회의에서 '세월호 선체의 온전한 인양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처리할 예정이다.

이 결의안은 여야 의원 158명이 지난 7일 공동 제출했으며 정부가 선체 인양 계획을 즉시 발표하고 인양작업을 개시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이다.

또 실종자 유실을 막기 위해 선체 파손 없이 온전하게 인양하고 인양 방법에 대해 피해자들의 의견을 최대한 반영할 것 등을 촉구하는 내용도 담았다.

결의안에는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130명, 새누리당 의원 23명, 정의당 의원 5명이 참여했다. 특히 세월호 참사 당시 해양수산부 장관으로, 참사 수습 및 대책 마련 당사자였던 새누리당 이주영 의원도 이름을 올렸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