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4월 13일 07시 53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4월 13일 07시 55분 KST

영국 노동당 의원 아들, 시리아행 시도(동영상, 사진)

영국 노동당 지방의원의 아들이 시리아에 불법 입국을 시도하다 붙잡혀 영국으로 송환되고 있다고 영국 BBC방송이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노동당 소식 로치데일 지방의회 의원인 샤킬 아흐메드의 아들 와히드 아흐메드(21)가 다른 8명의 영국인과 함께 지난 1일 터키 하타이주의 시리아 국경 근처에서 붙잡혔다. 시리아에 들어가려던 이들 영국인 중에는 1살 짜리 아기를 비롯해 4명의 어린이들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공개된 영상에는 아흐메드가 영국으로 돌아가기 위해 하타이 서쪽 안탈리아로 향하는 버스에 태워지는 모습이 담겼다. 영국 경찰과 반테러 조직은 이들이 왜 시리아 입국을 시도했는지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BBC에 "이들이 적절한 때에 영국으로 돌아갈 것"이라며 "아이들의 안전을 가장 염두에 두고 있다"고 밝혔다.

샤킬 아흐메드 의원은 입장문을 내고 "우리 아들은 선한 무슬림이며 충실한 영국인이다. 아들이 왜 거기에 갔는지 이해할 수 없다"며 "아들이 급진적인 성향을 띠게 됐다고 추호라도 의심을 했다면 내가 직접 당국에 신고했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아들이 버밍엄에서 직업 연수를 받고 있는 줄 알았다"며 "조속히 집에 돌아오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