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4월 09일 10시 05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4월 09일 10시 05분 KST

북한 김정은, 이번엔 오른 손목 부상(사진)

연합뉴스

지난해 발목 부상을 당한 바 있는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이 이번엔 손목에 상처를 입은 것으로 보인다.

조선중앙TV는 8일 오후 평양약전(弱電)기계공장 현지지도 소식을 전했는데 김정은 제1위원장의 오른 손목에 커다란 거즈와 반창고가 붙어 있는 모습이 방영됐다.

특히 김정은 제1위원장이 공장 직원들을 향해 손을 흔드는 모습을 보면 는 손등 아랫부분부터 손목까지 거즈로 보이는 흰색 헝겊이 붙어 있었고 흰색 반창고로 고정돼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Photo gallery 북한 김정은, 이번엔 오른 손목 부상 See Gallery

북한 매체가 지난 4일 보도한 김정은 제1위원장의 군 제164군부대 시찰 사진에서는 손목 부위의 부상 모습이 포착되지 않아 최근 며칠 사이에 상처를 입은 것으로 보인다.

그는 작년에는 다리를 다쳐 9월 초 이후 40일간 공개활동을 하지 않은 채 잠행하다가 10월 중순 지팡이를 짚고 등장하기도 했다.

PRESENTED BY UNIQL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