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4월 07일 16시 47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4월 07일 16시 48분 KST

김태호PD·장동민 양측 "식스맨 확정 전혀 아냐..찌라시일 뿐"

개그맨 장동민이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 식스맨으로 낙점됐다고 보도된 가운데, '무한도전'과 장동민 양 측이 "식스맨으로 확정됐다는 것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장동민의 소속사 코엔스타즈 측 관계자는 7일 OSEN과의 전화 통화에서 "식스맨으로 확정된 것이 아니다. 후보자로서 촬영한 것이며, 보도된 내용은 전혀 신빙성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무한도전'의 김태호PD 역시 "아직 우리도 누구인지 모른다"며 "증권가 정보지의 글이 기사화된 것 같다"고 설명했다.

pegida

앞서 이날 한 매체는 장동민이 이미 식스맨으로 결정돼 촬영까지 마쳤다고 보도했다.

한편 식스맨은 빠른 시일내에 선정될 것으로 예측된다. 앞으로 남은 대 기획들을 수행하기 위해서라도 더이상 지체해서는 안되기 때문. 최종 5인 중 과연 식스맨의 영광은 누가 안게 될 지 계속해서 관심이 높아질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