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3월 12일 08시 02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3월 12일 08시 14분 KST

참바다씨 따라 급증하는 바다낚시 용품 판매

tvN

바다'해'(海)자에 참'진'(眞)을 이름으로 가진 영화배우 유해진. 그래서 별명이 '참바다 씨'인 그는 tvN의 예능 프로그램 삼시세끼에서 온종일 고기 하나 제대로 못 낚는 어부 가장으로 출연 중이다.

그를 응원하기 위해 집사람인 차승원, 손호준 심지어 일본에서 온 격투선수 추성훈까지 도시락과 음료를 날라다 주지만, 그는 몇 주 째(시청자 기준) 허탕만 치고 있다.

그러나 그의 이런 도전이 남성 시청자들의 도전심에 불을 질렀나 보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12일 온라인 마켓 옥션(www.auction.co.kr)에서 최근 한 달(2월 9일∼3월 10일) 낚시용품 판매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 늘었다고 한다.

삼시세끼가 방송된 기간과 겹친다고 해서 이를 '참바다'씨의 영향으로 볼 수만은 없지만, 민물낚시보다는 바다낚시 용품 판매 증가율(20%)이 두드러졌다는 걸 생각하면, 역시 참바다씨의 영향력을 완전히 무시할 수는 없다.

특히 연합뉴스는 방송에서 그가 낚시를 갈 때 챙겼던 뜰채와 '피쉬뱅크'로 소개된 통발·밑밥통·밑밥주걱 판매는 전년 대비 각각 95%와 59% 급증했다고 전했다.

PRESENTED BY UNIQL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