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3월 02일 06시 34분 KST

'결혼 거절'하자 분신한 20대 남성

hd1photography

1일 오후 4시 8분께 대구 달서구 성당동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A(29)씨가 분신해 숨졌다.

A씨는 자신의 차량에 있던 휘발유를 꺼내 스스로 몸에 뿌린 뒤 불을 붙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의 한 관계자는 "A씨가 B(33)씨에게 결혼을 요구했지만 B씨가 거절하자 스스로 몸에 불을 질렀다"고 밝혔다.

B씨는 A씨와 동거했던 것으로 경찰 조사결과 나타났다.

B씨는 분신을 시도하던 A씨를 말리던 중 발목을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