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2월 24일 07시 23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2월 24일 07시 25분 KST

김포 모텔서 부부싸움 도중 방화, 1명 사망 7명 부상

모텔에 투숙 중인 30대 부부가 싸움을 벌이다 불을 질러 투숙객 1명이 사망하고 7명이 다쳤다.

김포 경찰에 따르면 24일 오전 1시 24분께 경기도 김포시 통진읍의 한 모텔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나 약 30분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모텔에 투숙 중이던 A(41)씨가 사망하고, 7명이 연기를 마셔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 부상자 가운데 일부는 중태에 빠진 것으로 전해졌다.

또 이 불로 6층짜리 모텔 건물 가운데 4개 층이 전소했다.

경찰은 방화범 B(36)씨를 모텔 주변에서 긴급체포해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은 "모텔 객실에서 부부싸움 도중 아내가 나간 것에 화가 나 라이터로 침대 시트에 불을 붙였다"는 B씨의 진술을 확보, 이날 현주건조물 방화치사상 혐의로 B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