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2월 06일 11시 29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2월 06일 12시 31분 KST

2살 아기와 생후 3개월 돼지의 우정(사진)

미국 펜실베니아에 사는 2살 '리비'의 가장 친한 친구는 생후 3개월 된 반려 돼지 '펄'이다. 리비가 집에 있을 때 둘은 아침부터 저녁에 잠자리에 들 때까지 온종일 함께 논다. 리비의 엄마 린지 보니스는 돼지를 키우는 게 강아지를 키우는 것에 비해 어려울 게 전혀 없다고 설명했다.

린지는 블로그(livesweetblog.com)인스타그램을 통해 둘째딸 리비와 막내 펄의 귀여운 모습을 담은 사진을 공개하고 있다. 이 파스텔 핑크톤의 사랑스러움을 보라!

Love at first sight!! She keeps saying "thank you mommy, thank you mommy!!"

A photo posted by Lindsey Bonnice (@livesweetphotography) on

Libby and Pearl Pearls tea party is up on the blog today!! #libbyandpearllove #pearlspigtales

A photo posted by Lindsey Bonnice (@livesweetphotography) on

It just keeps getting cuter and cuter as they fall more in love with each other!! #pearlspigtales #libbyandpearllove

A video posted by Lindsey Bonnice (@livesweetphotography) on

Another little exercise sesh for Pearl in the office!! #teacuppig #minipig #happylittlepiggy

A video posted by Lindsey Bonnice (@livesweetphotography) on

Merry Christmas to all and to all a goodnight from our family to yours!!

A photo posted by Lindsey Bonnice (@livesweetphotography) on

*이 기사는 Huffingtonpost US의 The Precious Bond Between 2-Year-Old Libby And Her Pet Pig Named Pearl을 번역, 편집한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