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5년 01월 16일 09시 47분 KST | 업데이트됨 2015년 01월 27일 08시 46분 KST

게임하다 아버지에게 맞은 10세 아들 경찰에 신고

Getty images RF

아버지에게 머리를 한 대 맞은 10세 아들이 아버지를 경찰에 신고했다.

16일 울산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15일 오후 9시께 동구의 한 아파트에서 A(10)군이 게임을 많이 한다는 이유로 아버지에게 훈계를 듣던 중 머리를 쥐어박히자 "아빠가 때린다"며 112신고 전화를 걸어 경찰에 알렸다.

경찰은 "아이의 신고를 받고 현장으로 출동했더니 A군과 아버지 모두 잘못을 인정했다"라며 "아동학대 혐의점이 없어 아버지에 대해 주의 조처하고 현장에서 사건을 종결했다"고 말했다.

PRESENTED BY 네스프레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