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4년 12월 10일 11시 32분 KST | 업데이트됨 2014년 12월 10일 11시 33분 KST

'인사 안한다' 아파트 경비원 폭행 20대 구속

연합뉴스

부산 금정경찰서는 아파트 경비원이 인사를 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폭행하는 등 동네 주민들을 상대로 악행을 일삼아 온 김모(27)씨를 구속했다고 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 씨는 지난 9월 23일 오전 0시 10분께 자신이 사는 부산시 해운대구 모 아파트의 경비원 최모(37)씨가 인사를 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욕설과 함께 주먹과 발로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김 씨는 또 지난 5월부터 최근까지 동네 주민을 상대로 5∼6차례 폭행을 일삼고 1천340여만 원을 갈취하거나 편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김 씨의 악행에도 보복이 두려워 주민들이 신고도 하지 못하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 피해자들을 설득해 진술을 받아낸 뒤 김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