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2014년 10월 30일 17시 24분 KST | 업데이트됨 2014년 10월 31일 05시 59분 KST

애플 CEO 팀 쿡, 커밍아웃..."게이인 것이 자랑스럽다"

gettyimageskorea

애플 최고경영자(CEO) 팀 쿡이 30일(현지시간) 경제주간지 비즈니스위크 기고문에서 자신이 동성애자라고 공개적으로 밝혔다.

쿡은 "내 성적 성향을 부인한 적은 없지만 이를 공개적으로 인정한 적도 없었다"면서 "분명하게 말하자면 나는 내가 동성애자라는 사실이 자랑스러우며 이는 신이 내게 준 선물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동성애자로 살면서 소수자에 대해 깊이 이해를 할 수 있었고 더 공감을 잘하는 사람이 될 수 있었다"며 "때때로는 힘들고 불편했지만 나 자신으로 살고 역경과 편견을 넘어설 자신감을 심어줬다"고 강조했다.

동성애자로서의 공감 능력은 더 풍부한 삶을 열어줬고 시련은 자신에게 코뿔소 가죽처럼 튼튼한 마음을 가지게 해 애플의 CEO로 일할 때 도움이 됐다고 쿡은 덧붙였다.

그동안 공개적으로 자신의 성적 성향을 밝히지 않았던 쿡이 돌연 커밍아웃을 한 것은 다른 동성애자에게 힘을 주기 위해서다.

쿡은 마틴 루서 킹 목사의 '인생의 가장 끊임없고도 다급한 질문은 내가 남을 위해 무엇을 하고 있느냐는 것'이라는 발언을 인용하며 "애플의 CEO가 동성애자라는 사실을 알리면 자신이 누구인지 고민하는 사람이나 혼자라고 느끼는 사람들을 도울 수 있다고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쉬운 결정은 아니었고 사생활은 여전히 나에게 중요하다"면서도 "우리는 정의를 향해 차곡차곡 벽돌을 깔며 햇빛이 드는 길을 만들고 있다. 이것(커밍아웃)이 내 벽돌이다"라고 말했다.

Photo gallery A Historic Day See Gallery

[광고] 일동제약